> 동문한마당 > 동문소식
제목 [출판] 이정서(국문84) 동문, '번역의 정석' 출간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8.10.25 14:52:16 조회 42
첨부파일      


지난 7월 30일, 이정서(국문84) 동문의 번역 에세이 '번역의 정석'이 출간되었습니다.


동문 여러분의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번역에도 정답이 있다!"
번역계의 오랜 숙제, ‘의역’과 ‘직역’의 문제는 풀릴 것인가?
번역에 정말 답이 있으며, 번역의 ‘정석’이 과연 가능한가?
2014년 기존 알베르 카뮈 『이방인』의 오역을 지적하는 새로운 번역서를 내놓으며 학계에 충격을 불러일으켰던 이정서 씨가 번역 에세이를 냈다. 제목은 『번역의 정석』

이정서 씨는 2014년 『이방인』을 새롭게 번역 발표하면서 뫼르소가 아랍인을 죽인 이유가 단지 햇볕 때문이었다는 기존의 이해는 오역 때문에 빚어진 오독이라는 주장을 펼쳤다. 그는 뫼르소의 살해 행위는 앞서 ‘친구’를 가해했던 상대의 칼날이 햇볕에 비추어 눈을 찌르는 바람에 무의식적으로 방아쇠를 당긴 행위로 ‘정당방위’에 해당한다는 주장을 펼쳤었다. 그로 인해 국내 불문학도들의 집중적인 공격을 받았고, 노이즈마케팅의 너울을 썼다. 그러나 4년이 지난 지금, 여전히 그들은 감추고 있지만, 이정서 씨의 주장이 틀리지 않다는 것은 명백히 드러난 마당이다(구글에서 ‘Meursault, self-defense’라고만 쳐봐도 이미 전 세계적으로 뫼르소의 살인이 정당방위로 이해되고 폭넓게 논의되고 있었음을 알 수 있다).
그의 고전 번역은 이제 ‘또 하나의 번역’이 아닌 ‘전혀 새로운 번역’으로 자리 잡고 있다.
작가가 쓴 쉼표 하나도 허투루 보아서는 안 된다는 그의 ‘직역’론은 실제 번역계에 몸담고 있는 사람들은 물론이거니와 세계 문학을 사랑하는 독자라면 마땅히 귀 기울여보아야 할 터이다.

[인터넷 교보문고 제공]

이전 ▲ [인사] 이필영(도행86) 동문, 충남도청 기획조정실장 취임
다음 ▼ [출판] 이득우(경영학석사05) 동문, '혁자병법' 출간